지식나누기

  • Home
  • >
  • 정보/지식공유
  • >
  • 지식나누기

Title 2019 경제, 원자재시장 전망
Wirter roplant Date 2018-12-04 오전 8:10:03
Uploaded File

File_TJE181204081419.pdf

 

2019 경제, 원자재시장 전망

https://www.posri.re.kr/ko/board/content/15505

 

세계경제는 선진국 통화긴축, G2 무역갈등 영향으로 성장률이 2018년 3.3%에서 2019년 3.0%로 하락할 전망이다. 미국 금리인상 지속으로 신흥국발 자본유출 우려가 높아지고 신흥국 부채 부담이 커짐에 따라 글로벌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경제는 금리상승에 따른 투자 부진과 대외환경 악화에 따른 수출 둔화로 2019년 성장률은 2.5%로 하락할 전망이다. 미국 금리 인상 본격화의 영향으로 국내 시중금리가 상승하고 외환시장 변동성도 높아짐에 따라 가계부채 및 기업경영에 부담이 커질 가능성이 있다. 글로벌 제조업 위축 및 신흥국 성장 둔화로 2019년 세계 원자재 수요 정체는 지속되나, 중동 지정학적 리스크 증대, 중국 환경규제, 메이저 공급업체의 과점화 등 공급 불확실성이 높아짐에 따라 원자재 가격은 고변동성이 예상된다.

[목차]
 

I. 2019년 경제 전망
 1. 세계 경제 흐름 및 2019년 전망
 2. 경제이슈 및 리스크
  (1) 글로벌 금융위기는 끝났는가?
  (2) 글로벌 긴축전환과 신흥국 리스크
  (3) 중국 부채 리스크 진단과 전망
  (4) 중국의 환율조작국 지정 가능성
 3. 지역별 경제 및 금융시장 전망
  (1) 선진국
  (2) 신흥국
  (3) 중국
  (4) 국내경제
  (5) 금융시장

II. 2019년 원자재시장 전망
 1. 원자재시장 흐름
 2. 에너지시장
  (1) 국제유가
  (2) 천연가스
 3. 이차전지용 소재시장
  (1) 리튬
  (2) 코발트
 4. 철강원료시장
  (1) 철광석
  (2) 원료탄
 5. 비철금속
 

[Executive Summary]

□  세계경제는 선진국 통화긴축, G2 무역갈등 영향으로 성장률이 2018년의 3.3%에서 2019년 3.0%로 하락할 전망
○ 최근 세계 산업생산 등 대부분 실물경기지표가 둔화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OECD 선행지수 흐름도 향후 경기 둔화를 시사
○ 선진국 통화긴축에 따른 금리 상승이 글로벌 소비•투자 심리를 위축시키고, 미•중 무역갈등 영향이 세계 교역 부진으로 연결되어 제조업을 중심으로 실물 경기 둔화를 야기할 전망
○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2차례 경기 둔화 사이클이 2년 정도 지속되었으며, 최근 시작된 경기 하강 국면도 2019년 하반기까지 지속될 것으로 예상

□  2019년 미국 금리인상 지속으로 신흥국發 자본유출 우려가 높아지고 중국 등 신흥국 부채 부담이 커짐에 따라 글로벌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
○ 미 연준은 올해 연말 및 2019년 4차례 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예상되며 그에 따라 선진국-신흥국 금리차는 빠르게 축소될 전망. 신흥국 주식•채권 자금 흐름이 순유출로 전환되고 외환시장 변동성도 확대될 가능성
○ 최근 글로벌 부채가 사상 최대인 U$184조로 늘어났으며, 신흥국 기업 등 민간 부문이 부채 증가를 주도. 금리 상승이 신흥국 부채의 원리금•이자 상환부담을 가중시켜 금융건전성 악화 및 국가신용도 추락으로 이어질 우려

□ 선진국, 2019년 상대적으로 양호한 성장세는 유지하나 통화긴축 및 과잉부채에 따른 경기부양책 한계로 경기 하강 압력 점증
○ 2019년 미국 경제는 소비 개선세 지속 불구 투자 증가세가 둔화됨에 따라 성장률이 2.5%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 특히, 미 정부의 감세정책 효과 감소와 금리인상 누적으로 하반기로 갈수록 성장세가 약화될 가능성
○ 일본은 대외 불확실성 확대에도 불구하고 2020년 도쿄 올릭픽 개최 준비와 자연재해 복구 관련 투자 등 대내 수요 증가로 0.9% 성장이 가능할 전망
○ 유로존 경제는 수출 둔화, 통화긴축 전환, Brexit 여파 등 대내외 경기 하방리스크로 2019년 성장률은 2%를 하회할 것으로 예상

□ 신흥국, 통화긴축下 자본유출 우려 및 무역분쟁의 역효과가 점차 현실화됨에 따라 2019년 성장세가 둔화될 전망
○ 중국은 2019년 무역전쟁 영향으로 수출이 본격적으로 둔화되고 투자 위축도 지속됨에 따라 성장세가 6%대 초반으로 하락할 전망. 특히 높은 수준의 기업부채가 부실화될 경우 금융불안 확대 및 경기하강 리스크로 작용 예상
○ 인도는 대외환경 악화 불구 모디정부 개혁성과 가시화로 7%대 성장이 가능하며, 인니는 대내외 불안요인에 대한 적절한 대응시 5%대 성장 전망
○ 브라질은 원자재 수출 정체, 대선 이후 정치 갈등 등으로 2% 내외 성장에 그치고, 러시아는 경제제재 등 영향으로 성장률이 1%대로 하락할 전망

□ 국내경제, 금리 상승에 따른 투자 부진과 대외환경 악화에 따른 수출 둔화로 2019년 성장률은 2.5%로 하락할 전망
○ 경기동행지수와 선행지수가 하락세를 지속하는 가운데 최근 후행지수도 전년동기비 둔화됨에 따라 한국 경기는 이미 하락 국면에 진입한 것으로 판단
○ 보호무역주의 강화에 따른 세계 교역량 위축 및 선진국 통화긴축에 따른 신흥국 금융변동성 확대 가능성은 한국 수출 환경에 악재로 작용
○ 민간소비는 정부의 소득지원정책 불구 금리 상승에 따른 가계부채부담 증가 및 주식•부동산 등 자산시장 변동성 확대로 올해 대비 소폭 둔화될 전망
○ 설비투자는 IT 관련 투자 지속으로 플러스 성장이 예상되나 세계교역 위축 우려 등으로 본격적 회복이 어려우며, 건설투자는 올해 건설수주 감소가 2019년에 반영됨에 따라 마이너스 성장이 지속될 전망

□ 국내 실물경기 둔화에도 불구하고 미국 금리인상 본격화 영향으로 시중금리가 점차 상승하고 외환시장 변동성도 높아질 가능성
○ 2019년 미국 기준금리가 장기균형 금리 수준인 3%대로 인상됨에 따라 한국 시중금리도 점차 상승하며 가계부채 및 기업경영에 부담이 확대
○ 미 금리인상 및 신흥국 금융불안 가능성, 미국의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 우려 영향으로 2019년 원/달러 환율의 변동성은 확대될 것으로 예상

□ 글로벌 제조업 위축 및 신흥국 성장 둔화로 2019년 원자재 수요 정체는 지속되나 공급 불확실성 증대로 원자재 가격은 高변동성 예상
○ 최근 생산감축으로 일부 원자재 가격이 반등했으나 2019년 수요 정체 지속으로 공급 조절에 의한 가격 반등세가 지속되기는 어려울 전망
○ 미국의 이란핵협정 탈퇴 이후 중동 지정학적 리스크 확대, 중국 환경규제 약화 가능성, 원자재 메이저 공급 업체들의 과점화 심화 등 공급 부문의 불안요소 증대로 가격 변동성은 높을 것으로 예상

□ 2019년 전반적인 원자재 가격 약보합세 불구 원자재별 수요, 공급 등 시장여건에 따라 가격 추이는 차별화될 전망
○ 유가, OPEC 감산 재개 가능성 불구 미 셰일원유 생산 증가로 본격적인 가격 상승은 어려우나 중동 리스크 확대로 배럴당 U$60~70대 高변동성 예상
○ 이차전지소재, 탄산리튬은 中 전기차 보조금 정책 변화로 가격 하락세로 전환되었으나 수산화리튬은 고수준 지속. 코발트는 공급확대로 가격안정 예상
○ 철강원료, 中 철강생산 정체로 철광석(분광) 가격은 올해 대비 하락 전망. 원료탄 가격도 소폭 하락하나 中 석탄 구조조정, 호주 이상기후 가능성 등 공급 리스크로 가격 변동성은 높을 것으로 예상
○ 비철금속, 2019년 비철금속 가격은 점진적인 수급 개선에도 불구하고 금융시장 불안, 중국 성장률 하락 등으로 본격적인 상승이 어려울 전망
 

 

Writer :

Now 2019 경제, 원자재시장 전망  roplant 32 2018-12-04
호주 출장보고서 (멜버른, 시드니)  roplant 605 2018-05-07
해수 담수화 공정의 고압펌프 가변속 운전에 따른 동력 절감  roplant 449 2018-05-07
Recent Advances in Nanoporous Membranes for Water Purification  roplant 387 2018-05-07

NATURE PHOTO+